11번가의 소식과 정보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

11번가가 스마트워크 인프라 강화를 위해 분당 수내동에 거점 공유 오피스를 열었다.

‘커머스 포털’ 11번가(사장 이상호, www.11st.co.kr)가 비대면 기반 근무환경 변화에 대응하는 스마트워크 인프라 강화를 위해 분당 수내동에 거점 공유 오피스를 열었다.

11번가 분당 거점 오피스는 분당선 수내역 인근(도보 1분)의 흥국생명 분당사옥(성남시 분당구 황새울로 258번길 37) 8층에 자리잡았다. 총 86석 규모로 넓은 좌석과 편안한 인테리어, 손쉬운 모바일 예약 시스템과 무선 네트워크 환경으로 거점 오피스의 장점을 극대화했고, 바 테이블 형태의 창가 자유 근무좌석, 1인 오피스 ‘몰입 존(Zone)’ 등 근무자가 선호하는 형태에 따라 원하는 공간에서 근무할 수 있다.

현재 11번가는 전사 재택근무를 원칙으로 하고 있어 꼭 필요한 경우에 한해서 거점 오피스 이용하는 것을 권장하고 있다. 11번가 구성원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현재는 거리두기 방침으로 좌석의 절반 이하로 이용 예약을 받는다.

11번가 민부식 HR담당은 “서울역 서울스퀘어 본사, 삼성동 위워크에 이어 분당 거점 오피스를 오픈해 분당, 판교 지역 및 인근에 거주하는 11번가 구성원들도 효율적인 근무시간 활용이 가능해졌다”며, “11번가는 구성원의 건강과 워라밸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이를 위한 최적의 근무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