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의 소식과 정보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

11번가가 개천절에 이어 한글날 대체공휴일 연휴를 앞두고 고객들의 쇼핑 수요가 늘어난 점을 겨냥, 오는 10일까지 패션, 뷰티 레저 카테고리 200만여 개 상품 할인행사인 ‘전국민 세일’을 연다.

’커머스포털’ 11번가(사장 이상호, www.11st.co.kr)가 개천절에 이어 한글날 대체공휴일 연휴를 앞두고 고객들의 쇼핑 수요가 늘어난 점을 겨냥, 오는 10일까지 패션, 뷰티 레저 카테고리 200만여 개 상품 할인행사인 ‘전국민 세일’을 연다.

이번 기획전은 스킨케어 제품부터 자켓, 원피스, 니트, 맨투맨 등 패션‧뷰티 아이템과 바람막이, 캠핑의자, 침낭 등 레저용품까지 가을 인기 상품들을 카테고리별로 준비했다.

기획전 상품 10% 할인에 더해, 일부 상품에 적용할 수 있는 ‘트렌드패션 20% 중복할인’(최대 5,000원 할인), ‘브랜드패션 20% 중복할인’(5,000원 이상 최대 5만원 할인), ‘유아동패션 20% 중복할인’(최대 5,000원 할인) 쿠폰을 발급한다.

11번가에 따르면 대체공휴일 연휴가 있던 최근 일주일(9/28~10/4)간 주요 패션 카테고리 거래액이 전달 대비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여성의류’ 거래액은 45%, ‘남성의류’는 46%, ‘여성신발’은 40%, 특히 ‘남성 니트’는 252% 급증한 가운데 본격적인 가을 날씨 시작과 함께 연휴 기간 외출이 늘어나 고객들의 쇼핑이 활발해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올 가을 패션 트렌드는 ‘편안함과 자연스러움’이 대세로, 트레이닝 셋업이나 스포티한 조거팬츠 같은 ‘원마일 웨어’(집에서 1마일 반경 내에 입을 수 있는 옷)가 인기를 모을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