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의 소식과 정보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

11번가가 ‘하이트진로’와 함께 ‘이슬 캠핑 굿즈전’을 진행한다.

가을 캠핑족과 애주가들의 마음을 동시에 사로잡을 굿즈가 나왔다. ‘커머스포털’ 11번가(사장 이상호, www.11st.co.kr)가 ‘하이트진로’와 함께 ‘이슬 캠핑 굿즈전’을 진행한다. 오는 19일부터 22일까지 매일 오전 11시에 굿즈를 한 개씩 공개해 선착순으로 판매한다. 참이슬, 테라, 진로 등 하이트진로의 대표 주류 브랜드의 로고로 디자인한 다양한 ‘캠프닉’(캠핑+피크닉) 용품들을 차례로 선보인다. 19일에는 수납력이 우수한 ‘참이슬 X 테라 폴딩박스 세트’를 2만5,000원(1000개), 20일에는 테라를 보다 시원하게 오래 즐길 수 있는 ‘테라 X 스탠리 텀블러’를 2만5,000원(250개), 21일에는 술병에 꽂아 활용할 수 있는 ‘참이슬 X 진로 코르크 미니 블루투스 스피커+소주컵 세트’를 4만원(900개), 22일에는 피크닉 짐들을 담을 수 있는 접이식 보냉카트인 ‘테라 보냉카트’를 2만원(3000개)에 각각 선보인다. 11번가 강하나 신상품기획팀 MD는 “디자인과 실용성을 모두 잡은 굿즈들이 가을 캠프닉의 분위기를 완성시켜줄 것”이라며 “지난 7월 순식간에 모두 완판됐던 ‘두방울잔’부터 시작해서 하이트진로 굿즈에 대한 고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확인해 이번에도 단독판매를 기획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난 7월 여름 시즌을 맞아 11번가가 단독 판매했던 하이트진로의 ‘두꺼비 피규어’는 판매시작 30초 만에 1000개가 모두 완판됐으며 그 외에도 ‘홈쏘맥잔’, ‘두방울잔’ 등 총 7000개의 굿즈 모두 90초 안에 전량 품절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