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의 소식과 정보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

11번가가 국내 토종기업 오뚜기, LG생활건강과 함께 ‘3.1운동 100주년' 기념 기부 행사를 펼친다

11번가(사장 이상호, www.11st.co.kr)가 국내 토종기업 오뚜기, LG생활건강과 함께 ‘3.1운동 100주년' 기념 기부 행사를 펼친다. 3월 1~10일 ‘3.1운동 100주년 기념 기획전’ 내 두 업체의 제품을 구매 시 결제금액의 일부가 ‘사랑의 열매’ 단체를 통해 독립유공자 후손에게 전달된다. 오뚜기 제품의 경우 거래액의 3.1%, LG생활건강 제품은 거래액의 1%를 기부한다.

오뚜기는 대표적인 기부 행사 제품으로 인기 라면을 모은 기획세트를 내놨다. 인기 신제품인 ‘쇠고기 미역국라면’(4개)을 비롯해 ‘진라면 매운맛’(10개), ‘스낵면’(5개), ‘오뚜기 작은밥’ (1개), 케찹(65g) 2개로 구성됐다. 가격은 22% 할인한 1만900원에 판매한다. 기획전 내 오뚜기 상품을 구매하고 포토리뷰를 남기는 고객을 추첨해 3.1운동 100주년 기념 우표전지를 선물로 증정한다.

LG생활건강은 기저귀 제품인 ‘토디앙 핑크퐁 밴드/팬티’(3팩)는 3만900원, 섬유유연제 ‘아우라 고농축 세트’(1L 6개, 400ml 2개, 테크 1L)는 2만900원에 판매한다. LG생활건강의 샴푸브랜드 ‘오가니스트’와 치약브랜드 ‘리치’ 구매고객들에게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을 돕는 모임인 '희움’의 ‘의식팔찌'를 나눠준다.
11번가 김주희 사업운영담당은 “봄이 시작되는 3월은 다양한 신상품이 등장하며 본격적인 쇼핑의 계절로 들어서는 시기로, 올해 3월은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더욱 의미 깊은 행사를 준비했다”라고 말했다.

11번가가 올해 초 시작한 친환경 캠페인 ‘세이브 디 어스(Save the Earth)’도 진행한다. '플라스틱 빨대 안쓰기'(1월), ‘종이컵 대신 텀블러 사용하기’(2월)에 이어 3월에는 ‘비닐봉투 안 쓰기’를 주제로 열린다.

이케아 장바구니(2900원부터)를 한정수량 2000개를 대상으로 무료 배송해주며, 독일의 스타일리시한 에코백인 ‘로키백’(1만900원)을 2000개 무료 배송, 공정무역&친환경 글로벌 브랜드인 '스마테리아 에코백'(20% 할인쿠폰 적용 시 2만6400원)을 300개 한정으로 무료 배송해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