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의 소식과 정보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

11번가가 4월 십일절을 맞아 타사에서 볼 수 없는 11번가 단독 이벤트를 선보인다. CJ제일제당과 공동 기획한 ‘스타일죽’ 3000개 한정판매하며, 프링글스의 신제품 맞추기 캠페인 ‘미스터리 캠페인’의 첫번째 힌트를 11번가에서 단독으로 선 공개한다.

11번가(사장 이상호, www.11st.co.kr)가 4월 십일절을 맞아 타사에서 볼 수 없는 11번가 단독 이벤트를 선보인다. CJ제일제당과 공동 기획한 ‘스타일죽’ 3000개 한정판매부터, 프링글스의 신제품 맞추기 캠페인 ‘미스터리 캠페인’의 첫번째 힌트를 11번가에서 단독으로 선 공개한다.

11번가 딜(Deal)팀과 CJ제일제당 선물세트팀이 협업한 ‘스타일죽’은 ‘죽=정성’ 이라는 컨셉에 맞게 보자기를 떠올려 만들었다. 11번가 최슬기 딜팀 매니저는 “정성스럽게 준비한 죽을 건넬 때 보자기를 연상하게 하는 스카프에 싸서 주면 어떨까 하는 점에서 착안했다”고 설명했다.

비비고 죽 제품 4개(닭백숙 누룽지죽 2ea + 버섯야채죽 2ea)와 죽 보자기에서 모티브를 딴 패션스카프 1장으로 구성되고 11일 십일절 하루 3000개 한정으로 1만6900원에 판매한다.

스카프는 주황, 초록 등 신선한 야채를 표현한 컬러와 톡톡 튀는 패턴을 활용해 2030대 고객들이 패션 아이템으로 사용할 수 있다. 떠오르는 신인 패션모델 ‘김다영’과 11번가 MD들이 직접 다양한 패션 스타일링도 제시한다. 11번가는 CJ제일제당과의 협업을 통해 이번 ‘스타일죽’을 시작으로 젊은 고객들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스타일시리즈’를 계속해서 런칭할 계획이다.

또 11번가 가공식품팀과 프링글스가 공동기획한 특별한 프로모션도 선보인다. 프링글스의 신제품 캠페인인 ‘프링글스 미스터리 캠페인’의 첫번째 힌트를 11일 11번가에서 단독 선공개한다. 해당 캠페인은 프링글스 미스터리 맛이라는 이름으로 제품의 맛을 공개하지 않은 신제품을 소비자들이 직접 맛본 후 어떤 맛인지 추측해 응모하고, 정답자들에게 총 1000만원의 상금을 분할 지급하는 캠페인이다.

11일 하루 온라인 단독으로 구성한 ‘프링글스 미스터리맛 2개+프링글스 오리지날 3개+텀블러’를 1만900원에 판매한다. 프링글스 텀블러는 최근 SNS에서 인증 대란으로 입소문이 난 핫이슈 아이템이다.

더불어 오는 12일에는 뉴욕 스트리트 브랜드 ‘슈프림(Supreme)’의 한정상품 100여 종을 선보일 예정이다. 챔피온∙노스페이스 콜라보 상품부터 2019 S/S 상품 등 한국에서 쉽게 구할 수 없는 제품들로 구성해 젊은 고객들의 관심이 뜨거울 것으로 예상된다.

앞으로도 11번가는 월간십일절을 통해 젊은 고객들이 선호할만한 톡톡 튀는 이벤트와 차별화된 단독상품을 지속 선보일 계획이다. 단순 가격할인 행사가 아닌 고객들이 쇼핑의 시작과 끝을 모두 11번가에서 떠올릴 수 있도록 다양한 쇼핑콘텐츠를 접목한 ‘커머스포털’을 보여준다는 목표다.

11번가 김현진 커머스 센터장은 “최근 커머스 업계 트렌드인 ‘펀슈머(fun+consumer)’ 마케팅을 활용해 젊은 2030대 고객들의 라이프스타일을 겨냥한 다양한 이슈상품들을 마련했다”며 “월간 십일절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차별화된 콘텐츠와 쇼핑의 재미를 선사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