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의 소식과 정보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

11번가는 지난해에 이은 올해 폭염 예고를 대비해 일찍부터 에어컨을 찾는 고객들을 위한 ‘에어컨 브랜드 대전’을 오는 19일까지 진행한다. ">

에어컨 구매 시기가 빨라지고 있다. 커머스포털 11번가(사장 이상호, www.11st.co.kr)는 지난해에 이은 올해 폭염 예고를 대비해 일찍부터 에어컨을 찾는 고객들을 위한 ‘에어컨 브랜드 대전’을 오는 19일까지 진행한다.

11번가에 따르면 보통 6~8월 한여름 시즌에 몰리던 에어컨 구매 시기가 최근 몇 년간 이른 3~4월로 앞당겨지고 있다. 올해 3~4월 봄 시즌 에어컨 거래액은 4년 전인 2015년과 비교해 18배 이상 급증했고 연평균 약 150%의 상승률로 거래가 계속해서 늘고 있다.

1년 중 3~4월 거래가 차지하는 비중 역시 4년 전(9.3%) 보다 2배 이상 늘어난 19.5%로 기존 여름철에 집중됐던 수요가 봄 시즌으로 분산되는 추세다. 지난해 역대 최장의 폭염과 열대야가 기승을 부린 데다가 미세먼지 악화로 공기청정 기능을 갖춘 에어컨 구매까지 늘어난 영향이다.

3월 초부터 급증하기 시작한 에어컨 구매 수요에 맞춰 11번가는 오는 19일까지 ‘에어컨 브랜드 대전’을 열고 LG전자, 삼성전자, 대유위니아의 여름 인기 에어컨을 선보이고 다양한 할인 혜택도 마련한다.

11번가 박상훈 가전팀 MD는 “에어컨 주문이 한꺼번에 몰리는 여름철에 구매할 경우 설치, 수리가 지연되기 때문에 더위가 오기 전 미리 장만하려는 수요가 높다”며 “에어컨 주문, 설치가 원활한 시기에 인기 제조사 물량을 확보해 행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인공지능 스마트케어와 전기료 부담 없는 인버터 마이크로 제어 기능이 있는 ‘LG 휘센 스탠드형 에어컨’은 137만6000원, 바람 없이 시원한 ‘2019 NEW 삼성 무풍에어컨’은 157만원, 극세사 필터로 생활먼지까지 걸러주는 ‘2019 NEW 위니아 웨이브 에어컨’은 104만9000원부터다.

카드사 할인쿠폰과 에어컨 전용 쿠폰 2종을 모두 발급받으면 더욱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NH농협, 국민카드로 1만원 이상 구매 시 10%(최대 15만원), 삼성카드로 1만원 이상 구매 시 5%(최대 30만원)가 할인된다. 여기에 에어컨 전용 5% 할인쿠폰(1만원 이상 최대 3만원)과 듀얼에어컨 전용 10만원 할인쿠폰(100만원 이상 구매 시)도 발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