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의 소식과 정보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

11번가가 중소기업유통센터와 함께 소상공인 우수상품 판매 활성화를 돕는 ‘우수 소상공인 제품 특별 판매전’을 오는 29일까지 2주간 실시한다.

‘커머스포털’ 11번가(사장 이상호, www.11st.co.kr)가 중소기업유통센터(대표이사 정진수)와 함께 소상공인 우수상품 판매 활성화를 돕는 ‘우수 소상공인 제품 특별 판매전’을 오는 29일까지 2주간 실시한다.

이번 특별 기획전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한 중소벤처기업부 지원의 일환으로 11번가와 중소기업유통센터가 함께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지원방안을 마련했다.

이번 기획전에 참여하는 소상공인 셀러는 총 260여 곳으로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집중 육성하는 우수 소상공인 중 11번가에 입점한 업체들로 선정됐다. 코로나19로 고객수요가 확대된 생필품, 식품, 뷰티, 리빙, 레저 카테고리 상품들로 선보이며 대표상품인 ‘아이마코 간편하게 마시는 웰빙 영양죽(130ml)’은 1,500원, ‘오보소 기저귀 1박스’는 16,900원, ‘수미가 국산 배추김치’는 10,000원이다. 여기에 15% 할인(1만원 이상 구매 시 최대 5천원 할인)쿠폰을 발급받으면 더욱 저렴해진다.

경기 침체로 매출이 줄어든 소상공인 셀러들의 상품들을 고객들에게 우선 노출해 판매 활성화를 돕고 고객들은 필요했던 상품들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이번 기획전을 시작으로 향후 11번가와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우수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제품 판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등의 장기적인 상생방안을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최근 11번가는 161개 중소 협력사, 납품업체를 위해 50억 원 규모의 조기 대금지급을 결정하는 등 코로나19로 침체된 경기 극복을 위한 소상공인 지원 방안을 계속해서 마련하고 있다.

11번가 이종권 마케팅그룹장은 “소상공인 지원에 앞장서는 중소기업유통센터와의 협업을 통해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되는 실질적인 상생방안을 지속해서 고민 중”이라며 “앞으로도 11번가는 판매자들과의 상생을 통해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