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의 소식과 정보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

11번가와 아모레퍼시픽이 30일 용산구 아모레퍼시픽 본사에서 JBP를 맺은 뒤, 11번가 이상호 사장(사진 왼쪽)과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대표이사(사진 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커머스포털’ 11번가(사장 이상호, www.11st.co.kr)가 ‘아모레퍼시픽’(대표이사 안세홍)과 함께 이커머스 시장 내 뷰티 1위 리더십 선점을 위한 공동마케팅을 추진한다. 지난달 30일 오후 서울 용산구 아모레퍼시픽 본사에서 11번가 이상호 사장과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대표이사가 각 사 대표로 참석해 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십(JBP)을 맺었다. 이를 통해 11번가와 아모레퍼시픽은 매달 정기적으로 ‘뷰티 라이브 커머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올해 11번가는 아모레퍼시픽과 함께 다양한 뷰티 라이브 방송과 프로모션을 연계해 라이브 커머스 리더십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4월과 5월에 진행한 아이오페와 헤라의 라이브방송의 경우 거래액이 평소보다 각각 20배(+1920%), 5배(+359%)나 급증했다. 7월 중에는 헤라의 베스트셀러 상품들을 소개하는 라이브 커머스를 실시한다. 11번가에서 아모레퍼시픽 화장품 주문 시 당일 바로 발송을 해주는 ‘오늘 발송’ 제품도 늘려 나간다. 배송 서비스 품질을 높여 고객들이 온라인 쇼핑으로 화장품을 가장 빠르게 받아볼 수 있도록 한다는 목표다. 이 외에도 11번가의 고객 데이터와 아모레퍼시픽의 헤라, 아이오페, 라네즈, 마몽드, 설화수, 프리메라 등 다채로운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결합해 고객 타깃에 맞는 신상품 선런칭, 단독 프로모션 등 공동 마케팅을 적극 이어간다. 11번가 이상호 사장은 “11번가와 아모레퍼시픽의 핵심역량을 발휘해 다양한 전략 상품과 혜택을 선보이며 양사간 시너지를 극대화할 것” 이라며 “특히 올해 업계에서 가장 앞선 동영상 리더십을 선도하고 있는 11번가의 역량을 적극 활용해 온라인 이용 고객들이 선호하는 트렌디한 라이브 커머스를 매달 선보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